•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맨유의 '순항', 치차리토 2골...풀럼 꺾고 FA컵 16강 진출

기사입력 : 2013.01.2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선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잉글랜드 FA컵에서도 순조로운 항해를 계속하고 있다.

맨유는 27일 새벽(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올드트래포드에서 열린 2012/2013 시즌 잉글랜드 FA컵 4라운 풀럼과의 경기에서 치차리토가 2골을 터뜨린데 힘입어 4-1 완승을 거두고 16강에 진출했다.

2004년 FA컵 우승팀 맨유는 비가 내리는 가운데서도 일방적인 경기를 펼치며 시원한 골세례를 퍼부었다. 맨유는 불과 경기 시작 3분 만에 선제골을 뽑으면서 손쉽게 경기를 풀어갔다.

풀럼 진영 페널티박스 안에서 상대 수비수 애런 휴즈의 파울로 얻은 페널티킥을 노장 라이언 긱스가 침착하게 성공시켰다. 풀럼 골키퍼 마크 슈와처가 방향을 잡고 공에 손을 댔지만 완전히 막지는 못했다.

맨유의 파상공세는 계속돼 전반에만 무려 11개의 슈팅, 6개의 유효슈팅을 기록했다. 반면 풀럼은 전반에 단 2개의 슈팅 밖에 시도하지 못했다. 풀럼 GK 슈와처의 눈부신 선방이 아니었더라면 3골 이상 실점할 수도 있는 경기였으나 전반전 결과는 맨유의 1-0 리드였다.

맨유는 후반전 들어서도 파상공세를 계속 펼치다 후반 5분 만에 웨인 루니가 안데르손의 멋진 패스를 받아 깔끔하게 골을 성공시킨데 이어 2분 뒤에는 치차리토가 측면에서 연결된 크로스를 득점으로 연결했다. 맨유는 후반 21분에도 치차리토의 추가골로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풀럼은 페널티킥 선제 실점의 빌미를 줬던 휴즈가 후반 32분 헤딩골을 성공시켜 한 골을 만회하는데 그쳤다.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