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XGOLF와 겨울에도 따뜻한 남도로 골프여행 떠나자

기사입력 : 2021.12.2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김성진 기자= 국내 최대 골프 부킹서비스 XGOLF가 ‘따뜻한 경상/전라 남도투어’ 기획전을 선보인다.

동계(12월 ~ 2월)기간 수도권보다 평균 5도이상 기온이 높아 따뜻한 골프 여행을 경험할 수 있는 최적의 골프투어를 소개한다.

배를 타고 섬으로 들어가 골프를 즐기는 전남 여수의 세이지우드 여수경도는 연평균 기온 14.6도,동계 최고 기온 평균 8~9도의 남해안 기후대로 11월~12월에도 가벼운 옷차림으로 라운드를 할 수 있다. XGOLF의 후기에도 ‘12월에도 봄날씨 같은 골프장’, ‘수도권 대비 날씨가 온화하다’ 등의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한려수도의 남해로 둘러 쌓인 섬에 있는 골프장으로 모든 홀에서 바다가 보이는 아름다운 링크스 코스를 보유한 ‘뷰 맛집’으로 통한다.

남도 골프하면 전남 순천의 파인힐스도 빼놓을 수 없다. 동계에도 최고 기온 평균이 9~10도까지 올라가기 때문에 동계에도 문의가 끊이지 않는다. 소나무 언덕이라는 이름처럼 소나무 숲이 아름다운 조계산 자락에 조성되어 천혜의 자연환경과 지형을 최대한 이용한 코스 레이아웃으로 다양한 플레이를 경험해볼 수 있다.

경남 거제의 거제뷰는 육지 최남단 남해안 특유의 따뜻하고 포근한 날씨 덕분에 동계에도 최고 기온 평균이 9~10도이상으로 정상 골프가 가능한 곳이다. 거제뷰는 계룡산 자락에 자리잡아 라운드 중간중간 거제도의 풍경 곳곳을 감상할 수 있어 골프 외에도 다른 재미를 맛볼 수 있다. 또한 골퍼들을 위해 연중무휴로 운영해 언제든지 편히 이용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온대해양성 기후로 타 지역에 비해 따뜻한 경남 통영의 동원로얄은 동양의 나폴리로 불린다. 이곳 역시 동계 최고 기온 평균이 9~10도로 추위 걱정없이 라운드를 즐길 수 있다. 한려수도의 절경을 볼 수 있는 미륵산 케이블카 아래 위치해 라운드 내내 아름다운 풍경을 맛볼 수 있다.

자세한 이벤트 내용은 XGOLF 홈페이지 또는 모바일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XGOLF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