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카메룬전] 김민재, 초반부터 나폴리 수비 나왔다!...‘팬들 감탄’

기사입력 : 2022.09.2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상암] 곽힘찬 기자= 김민재가 전반 초반부터 나폴리에서처럼 환상적인 수비를 보여줬다. 팬들은 감탄사를 연발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27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카메룬과 친선경기를 치르고 있다. 2022 카타르 월드컵 전에 해외파를 모두 활용할 수 있는 마지막 평가전이다. 사실상 최종 모의고사나 다름없다.

한국은 약간의 변화가 있지만 최정예 멤버가 나왔다. 손흥민(토트넘 홋스퍼), 김민재, 황인범(올림피아코스), 이재성(마인츠) 등이 선발로 나섰다.

이번 상대 카메룬은 앞서 치러진 우즈베키스탄과의 친선전에서 0-2로 패하며 실망스러운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아프리카 강호인 건 변함이 없다.

전반 시작부터 카메룬은 공세에 나섰다. 전반 2분 한국 좌측이 뚫리면서 카메룬이 기회를 잡았다. 날카로운 크로스가 올라갔지만 이를 김민재가 헤더로 걷어냈다. 나폴리에서 보여준 모습 그대로의 만점 수비였다.

팬들은 김민재를 외치며 환호했다. 나폴리로 이적한 이후 대스타가 된 김민재는 역시 대표팀의 벽이다.

사진=대한축구협회

[AD] "매일 밤 아내가 보챕니다" 결혼 10년차 남편의 비결은?

Today 메인 뉴스